회차 실시간 분포도
후 결과가 발표됩니다.
vs
50.00% 50.00%
사다리 달팽이
아줌마 ! 어쩌다 강아지를... 2018-02-15 오전 6:50:30
아줌마 ! 어쩌다 강아지를...

어느날 버스를 타고 어딘가로 가고 있었다.
가만가만 잘 가고 있는데, 왠 아주머니가 강아지를 안고 탔다.
그때까지는 사람들의 별 무관심속에서
아주머니와 강아지는 대수롭지 않게 여겨졌다.

한 10분정도 지났을까?
강아지가 갑자기 낑낑대기 시작하더니
계속 깽깽거리기 시작했다.

그러자 아주머니가 "어머 제니야 멀미하니?" 등등..
별스런 소리를 다 해대고 있었고
사람들은 시끄러운 소리에 점점 짜증이 나기 시작하였다.

시간이 지나면 지날수록 모두들의 반응은
한숨과 짜증으로 뒤범벅(?)되어가고 있었다.
보다 못한 한 아저씨가 주위의 반응에 힘입어
아주머니에게 말을 건냈다.

"아주머니 버스안에서 너무 시끄럽네요.
그 강아지 새끼 좀 조용히 시켜요!"

그러자 아주머니 신경질적인 반응으로 대답한다.
"아니~ 이게 어딜봐서 강아지 새끼에요!!
내 새끼나 마찬가지인데 !!
좀 멀미하는거 가지고 내 새끼한테 왜들 그러세요. 나 원 참 !"

어이없는 아주머니의 답변에 주위반응은 살벌해져 가고 있었다.
그때마침 한 용기있는 아줌마가 한마디로 분위기를 바꿔놨다.
*
*
"아니... 조심하지~~!
어쩌다가 개 새끼를 낳았어 그래?"ㅋㅋㅋ


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
106148 아빠랑 키즈카페를 가면 생기는 일 손만잡고쌀게 02/20
106147 똥침의 위력 밀애소년코봉이 02/20
106146 꼬맹이가 알려주는 여자 꼬시는 법 Pajama 02/20
106145 경사면 착시 해병대 02/20
106144 레몬 맛을 본 원숭이의 반응 곰돌이꿍야 02/20
106143 주유소에서 일어난 사건 호야호야 02/20
106142 아주 정교한 그림 그리기 딸기소녀 02/20
106141 수호랑 입간판대로 하면 레드카드 02/20
106140 심발끈 푸는 까지 칭따오 02/20
106139 쨔샤, 덩치값 좀 해라~~ 집행검 02/20
106138 개미의 자살방법 기아만세 02/20
106137 핵 폭탄주 토끼 02/20
106136 길막 냥이 양꼬치 02/20
106135 아버지의 술버릇 ㅋㅋ 토토분석가 02/20
106134 차준환선수의 이상형 사이버수사대 02/20
106133 재난 구조대 몰라잉 02/20
106132 개마사지 호야호야 02/20
106131 뭐 이딴 거 만드시나... 앞뒤 02/20
106130 멍뭉이는 가족 회의중 버블버블 02/19
106129 여보 우리도 강아지 키우면 안될까? 벤츠s500 02/19
106128 내일은 복근왕!ㅋㅋ 벤틀리 02/19
106127 움직이지마ㅋㅋ 노란손수건 02/19
106126 특이점이 온 컬링 참새 02/19
106125 이 배를 우짜지? 재큐어 02/19
106124 어쩐지 다 영미씨만 찾더라~ 사면초가 02/19